정여스님의 여여한 세상

여여한 법문

여여한 법문

해당 게시물을 인쇄, 메일발송하는 부분 입니다.
의 게시물 상세내용 입니다.
수행자는 느긋하게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0-05-19 조회수 20848





수행자는 느긋하게





수행자는 항상 자신을


바라보고 있어야 합니다.


자신을 스스로 관하는 것입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서두르면 안됩니다.




일을 하든지 행선을 하든지 공양을 할 때도 느긋하게 여유로운 행동을


해야 합니다. 너무 서두르면 집중하고 있는 화두도 도망을 가고 마음이


조급해지는 것입니다. 수행자는 여유 있는 마음으로 자기 자신을 자각하는


것입니다. 자신을 보는 일이 소중한 것입니다. 화두가 들리고 있는가를


자각해야 합니다. 다른 생각을 하고 있다면 빨리 알아차리고


화두 속으로 뛰어 들어가야 합니다. 그렇다고 급할 것도 없습니다.


자신을 스스로 바라보는 것은 수행자에게는 소중한 것입니다.


잠시 한눈을 파는 사이에 오만가지 생각들이 일어납니다. 그럴 때마다


빨리 알아차리고 자신의 수행을 이어가도록 노력해 나가는 것이


올바른 수행입니다.







-경자년 동안거회향 특별대법회-



[늘 깨어서 자신을 보라] 중에서








download :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
작성자 비밀번호
※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댓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전글 :   근본 마음으로
다음글 :   원한은 버림으로 사라진다
리스트
게시물 수 : 39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340 가고 오고 늘 그자리   관리자 20.05.27 20,507
339 순리대로   관리자 20.05.26 21,273
338 간디의 자비심   관리자 20.05.25 20,247
337 청정한 공양이란   관리자 20.05.21 21,210
336 보현행원   관리자 20.05.20 20,508
335 수행자는 느긋하게   관리자 20.05.19 20,848
334 근본 마음으로   관리자 20.05.18 21,461
333 일상생활이 바로 도니라   관리자 20.05.15 21,232
332 봄비   관리자 20.05.14 21,173
331 영화 화면도 그림자   관리자 20.05.12 19,91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