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여스님의 여여한 세상

여여한 법문

여여한 법문

해당 게시물을 인쇄, 메일발송하는 부분 입니다.
의 게시물 상세내용 입니다.
승찬대사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11-14 조회수 6099






승찬대사





승찬대사는 풍병을 앓고 있었습니다

몰골이 바짝 마른 승찬대사는 인생의 무상함을 느끼고

구도행각에 나섭니다

참다운 삶은 무엇일까

삶과 죽음이란 커다란 숙제를 풀기 위해서 수소문 끝에

도력이 높은 혜가 대사를 찾아가게 됩니다





"저는 전생에 죄업이 많아서 이렇게 병을 앓고 있습니다. 

자비를 베푸시어 저의 죄업을 소멸하시고 저의 생명을 구해주소서."





병자의 호소를 들은 혜가대사는 이렇게 말합니다





"오, 그런가! 그대의 죄업을 이리 내놓게

내가 그 죄업을 소멸시켜 줄 테니."





승찬대사는 자신의 죄업을 찾기 위해서 내면세계를 

아무리 헤집어봐도 찾을 길이 없었습니다

그 때 승찬대사는 죄는 자성이 없으며 마음으로부터

일어난다는 것을 알았고 마음 자체도 본래 공하다는

사실을 어렴풋이 깨달을 수가 있었습니다





"죄업을 찾아도 찾을 길이 없습니다."





"죄업을 찾을 길이 없다면 이제 너의 죄업은 모두 참회하여 마쳤느니라."

이 말씀에 승찬대사는 깨달음을 얻게 되었습니다





"죄업은 형체를 갖고 있는 것이 아니다.

죄라는 것도 본래가 허공처럼 공한 것이다."





죄의식에 머물러서 죄인이라고 생각하면 끝없는 죄의 굴레에

생각이 묶여 고통을 유발하고 스스로 고통을 받는 것입니다








- 정여 스님의 [ 나를 찾아가는 명상여행 ] 중에서 -









download :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
작성자 비밀번호
※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댓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전글 :   본래 마음
다음글 :   무심하게 보고 들어라
리스트
게시물 수 : 346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346 무심하게 보고 들어라   신규게시물 표시 아이콘 관리자 20.07.07 17
345 아름다운 사람   관리자 20.06.08 940
344 어린 아이처럼 보라   관리자 20.06.05 847
343 나는 누구인가!   관리자 20.06.04 1,004
342 부처님께서 사랑하는 아들 라훌라에게 교훈을 주셨다.   관리자 20.06.03 964
341 傳法(전법) 선언   관리자 20.05.29 1,338
340 가고 오고 늘 그자리   관리자 20.05.27 1,191
339 순리대로   관리자 20.05.26 1,158
338 간디의 자비심   관리자 20.05.25 1,085
337 청정한 공양이란   관리자 20.05.21 1,23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