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여스님의 여여한 세상

여여한 법문

여여한 법문

해당 게시물을 인쇄, 메일발송하는 부분 입니다.
의 게시물 상세내용 입니다.
무심하게 보고 들어라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0-07-07 조회수 10536




무심하게 보고 들어라





구름 한 점 없는 파란 하늘을 무심하게 바라보십시오.

나무들이 살고 있는 숲속을 걸어 보십시오.

마음으로 자연을 느껴 보십시오.

새들의 노랫소리와 온갖 풀벌레들의 울음소리를

무심하게 들어 보십시오.

그리고 나무 밑에 조용히 앉아서

나무들의 숨결을 느껴 보십시오.





나무는 그 자리에 그렇게 서서 일생을 살아갑니다. 온갖 세상을

나다니지 않고 나무끼리 살아갑니다. 꽃이 피고 지는 것을 바라보고

느끼면서 살아갑니다. 온갖 풀벌레 소리를 들으면서 행복하게 살아갑니다.

우리도 자연이 됩시다. 우리도 피어나는 꽃이 되어 봅시다.

모든 것 다 벗고 자연처럼 살아봅시다. 시비와 다툼, 원망하는 마음

다 벗어 버리고 나무 밑에 앉아서 자신의 마음을 바라 봅시다.

나의 마음 어느 구석에 미움과 원망이 있는지 찾아보세요. 아무리 찾아도,

나의 마음 어느 구석에도 미움과 원망은 없습니다.

우리 마음은 자연과 같습니다. 미워하지 말고 원망하지 말고 저 나무처럼

살아갑시다. 피어나는 꽃처럼 향기를 토해 내면서 살아갑시다.

우리도 자연이 되어 봅시다. 자연처럼 가식 없이 꾸밈없이 살아 봅시다.

그곳은 행복이 이어지는 아름다운 마음의 꽃동산입니다.

그곳은 즐거움이 샘솟는 곳입니다. 그곳으로 갑시다. 그 속에서

미소 짓고 향기를 토하면서 살아 봅시다.





정여스님의


[머무는 그 자리에서 행복을] 중에서





download :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
작성자 비밀번호
※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댓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전글 :   아름다운 사람
다음글 :   원한은 버림으로 사라진다
리스트
게시물 수 : 39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350 인생은 끝없는 도전이다   관리자 20.07.16 10,396
349 마음의 밭을 갈자   관리자 20.07.13 10,448
348 염불과 기도   관리자 20.07.10 10,319
347 나이 육십은 이순(耳順) 이다   관리자 20.07.08 10,782
346 무심하게 보고 들어라   관리자 20.07.07 10,536
345 아름다운 사람   관리자 20.06.08 11,757
344 어린 아이처럼 보라   관리자 20.06.05 11,837
343 나는 누구인가!   관리자 20.06.04 12,019
342 부처님께서 사랑하는 아들 라훌라에게 교훈을 주셨다.   관리자 20.06.03 11,515
341 傳法(전법) 선언   관리자 20.05.29 12,07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