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여스님의 여여한 세상

여여한 법문

여여한 법문

해당 게시물을 인쇄, 메일발송하는 부분 입니다.
의 게시물 상세내용 입니다.
여여정사, 둘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0-01-08 조회수 4018







여여정사, 둘






여여정사 스님들의 청아한 예불소리

속세에 묻은 때가 봄눈 녹듯 녹아지면

마음은 탈속하여 선경을 노닌다네





마음 비워 여여하면 산과 바위 나무들

지저귀는 산새 소리 흘러가는 물소리도

모두가 부처님 부처님 법음이라네








- 정여 스님의 [ 차나 한잔 ] 중에서 -






download :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
작성자 비밀번호
※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댓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전글 :   여여정사, 하나
다음글 :   가고 오고 늘 그자리
리스트
게시물 수 : 34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340 가고 오고 늘 그자리   신규게시물 표시 아이콘 관리자 20.05.27 9
339 순리대로   신규게시물 표시 아이콘 관리자 20.05.26 104
338 간디의 자비심   신규게시물 표시 아이콘 관리자 20.05.25 142
337 청정한 공양이란   신규게시물 표시 아이콘 관리자 20.05.21 197
336 보현행원   신규게시물 표시 아이콘 관리자 20.05.20 228
335 수행자는 느긋하게   신규게시물 표시 아이콘 관리자 20.05.19 274
334 근본 마음으로   신규게시물 표시 아이콘 관리자 20.05.18 295
333 일상생활이 바로 도니라   관리자 20.05.15 328
332 봄비   관리자 20.05.14 306
331 영화 화면도 그림자   관리자 20.05.12 38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