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여스님의 여여한 세상

여여한 법문

여여한 법문

해당 게시물을 인쇄, 메일발송하는 부분 입니다.
의 게시물 상세내용 입니다.
영혼이 아름다운 사람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0-03-10 조회수 17087






영혼이 아름다운 사람






기도는 잘 하셨습니까?






남들은 다 자는 이 새벽에 기도하러 오셨는데 그렇다면

더 면밀히 자신을 되돌아 봐야 합니다

내가 기도하는 이유가 뭘까?하고 말입니다





삶은 욕심 욕망으로 물들어가고 그러다 뜻대로 되지 않으면 고뇌가 발생합니다

이 고뇌는 어디서 오는가? 누가 가져다 준 것인가? 내가 만든것은 아닌가?

여름날의 나방은 불속으로 뛰어 들어가 불에 타서 죽습니다

우리의 욕망은 불꽃과 같고 그 욕망의 불 때문에 한 평생 동안 어려움을 겪게 됩니다





한명의 수도승이 홀로 기도하며 명상을 하는데 친구가

'바가바드'라는 성스러운 책을 한권 빌려 주었습니다

그런데 그날 밤 소중한 바가바드 성전을 쥐가 입으로 뜯어보리자 

수행자는 고양이를 기르지 않은 것을 후회하고 고양이 한 마리를

직접 사다 기르게 된 것입니다





그런데 웬걸요

고양이 먹일 우유가 필요하게 됩니다

고양이를 기르려면 젖소가 필요하다는 생각을 하고 애써 모은 돈으로

젖을 짜는 젖소를 사다가 기르게 된 것입니다

그런데 젖소를 돌 볼 여인도 생기게 되고 만 3년이 지나자 수행자는 

두 아이의 아버지가 되어 달밤에도 혼자서 밭을 일구고 씨를 뿌리는

자신을 발견하게 되었습니다

'내가 왜이리 바빠졌나, 왜 허둥대고 살아야만 하는가?'를 생각해보았습니다





마음속의 작은 욕심이 자기 자신을 포로로 묶어 놓은 것입니다

아무 것에도 묶이지 않은 자유인 그가 바로 부처님인 것입니다






- 정여 스님의 [ 차나한잔 ] 중에서 -




download :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
작성자 비밀번호
※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댓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이전글 :   대추벌과 꿀벌
다음글 :   원한은 버림으로 사라진다
리스트
게시물 수 : 39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290 별을 잃어버리고 살았나보다   관리자 20.03.11 17,572
289 영혼이 아름다운 사람   관리자 20.03.10 17,087
288 대추벌과 꿀벌   관리자 20.03.09 17,606
287 인생   관리자 20.03.06 17,958
286 웃고 살래이   관리자 20.03.05 17,359
285 산다는 것   관리자 20.03.04 17,846
284 깨달음을 열고   관리자 20.03.03 17,841
283 소담하게   관리자 20.03.02 17,304
282 성불   관리자 20.02.21 17,830
281 우린 본래 하나   관리자 20.02.20 17,844
<<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